아이들이 정말 놀고 싶은 놀이터, 어떻게 만들까

세종시교육청, 2019년 어린이놀이시설 재구조화 시범사업 추진

세종넷 | 기사입력 2019/04/04 [14:45]

아이들이 정말 놀고 싶은 놀이터, 어떻게 만들까

세종시교육청, 2019년 어린이놀이시설 재구조화 시범사업 추진

세종넷 | 입력 : 2019/04/04 [14:45]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 이하 세종시교육청)이 어린이들이 직접 디자인하고 만드는 「어린이놀이시설 재구조화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지난 2월 세종시 초등학교 중 시범학교 공모를 진행한 세종시교육청은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심사를 거쳐 최종적으로 의랑초등학교(교장 윤화숙, 이하 의랑초)를 시범학교에 선정했다.

 

이와 함께, 이번 「어린이놀이시설 재구조화 시범사업」의 총괄기획가로 ▲기적의 놀이터(전남 순천시) ▲행복도시 어린이놀이터 사업(세종시) 등 놀이터에 대한 혁신적 활동을 하고 있는 ‘놀이터 디자이너’ 편해문 씨를 위촉했다.

 

최교진 교육감은 위촉식에서 편해문 총괄기획가에게 “이번 어린이 놀이시설 재구조화 사업이 새로운 학교, 행복한 아이들의 세종교육 비전의 완성”이라면서, “우리 아이들이 정말 놀고 싶고, 실제로 아이들이 행복하게 놀 수 있는 놀이터를 만들어 달라”고 당부했다.

 

편해문 총괄기획가는 앞으로 오는 10월까지 7개월 여의 기간 동안 학생, 학부모, 교직원을 대상으로 한 연수와 어린이 대상 놀이터 참여디자인 설계를 통해 「어린이놀이시설 재구조화 시범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세종시교육청은 4일 의랑초에서 학부모를 대상으로 ‘아이들이 놀고 싶은 놀이터, 어떻게 만들까?’라는 주제로 1차 워크숍을 진행했으며,

 

이 자리에서 편해문 총괄기획가는 “놀이터의 주인은 아이들이며, 아이들의 시선에서 아이들이 놀고 싶은 놀이터를 만드는 것이 핵심”이라고 강조했다.

 

워크숍에 참석한 학부모는 “의랑초가 이번 시범사업에 선정됨으로써 우리아이들이 더욱 행복하게 학교 생활을 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된다니 학부모로서 더없이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윤화숙 교장은 “의랑초는 세종시교육청이 지정한 3년차 놀이중점학교로, 놀이 이모를 통한 놀이교육이 매우 활성화되어 있고, 선생님들도 놀이교육에 매우 적극적이지만 시설환경 부분이 다소 미진해서 늘 아쉬웠다”며,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그동안 미진했던 시설환경 부분까지 갖추어 우리 아이들이 정말 행복하게 놀 수 있는 놀이터 조성과 더불어 전국에서 의랑초가 놀이교육의 중심이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최교진 교육감은 “이번 2019년 어린이놀이시설 재구조화 시범사업을 충실히 운영하여 이 결과를 토대로 사업을 확대 운영할 예정”이라며, “아이들 한 명 한 명이 진정으로 행복한 세종교육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